뉴스

"독도 헬기 이착륙장이 선명" 국토위성 촬영 영상 첫 공개

"독도 헬기 이착륙장이 선명" 국토위성 촬영 영상 첫 공개

유영규 기자 ykyou@sbs.co.kr

작성 2021.05.04 13:51 조회수
프린트기사본문프린트하기 글자 크기
국토위성이 촬영한 독도 영상 (사진=국토교통부 자료 제공, 연합뉴스)

▲ 국토위성이 촬영한 독도

정부가 국토위성(차세대중형위성) 1호가 촬영한 고해상도 영상을 오늘(4일) 공개했습니다.

검·보정을 위한 시험 운영기간임에도 우수한 성능을 보여줘 향후 디지털 트윈 등 국토정보망 구축 등 다양한 분야에 활용될 것으로 기대됩니다.

국토교통부와 과학기술정보통신부는 3월 22일 카자흐스탄에서 발사한 국토위성 1호의 촬영 영상 13점을 오늘 공개했습니다.

국토위성 1호는 한국항공우주연구원이 독자 개발한 정밀지상관측용 위성으로, 해상도는 흑백 0.5m급·컬러 2m급, 관측폭은 12㎞ 이상입니다.

위성은 목표 궤도에 안착한 이후 최근까지 위성 본체와 탑재체에 대한 모든 기능 시험을 마치고 시험 영상을 촬영했습니다.

촬영 영상은 이집트 피라미드와 잠비아 빅토리아폭포 등 세계적 관광지를 비롯해 우리나라 독도와 정부세종청사, 서울 잠실종합운동장 등 총 13점입니다.

국토위성이 촬영한 잠실종합운동장
국토부는 "현재 검·보정을 위한 시험 운영기간이지만 독도에 있는 헬기 이착륙장이 선명하게 촬영되는 등 우수한 성능을 보여주고 있다"고 설명했습니다.

국토부는 위성영상의 주요 활용 부처입니다.

항우연이 제공한 관측 영상을 국토지리정보원에 설치된 국토위성센터가 고품질 정밀 정사영상으로 가공한 후 수요 기관에 제공하게 됩니다.

(사진=국토교통부 자료 제공, 연합뉴스)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