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11월 되면 마스크 벗고 다니는 줄 알았는데…집단면역 어렵다는 코로나 전문가의 말

11월 되면 마스크 벗고 다니는 줄 알았는데…집단면역 어렵다는 코로나 전문가의 말

이혜미 기자 param@sbs.co.kr

작성 2021.05.03 16:29 수정 2021.05.03 16:34 조회수
프린트기사본문프린트하기 글자 크기
이 기사 어때요?
정부가 연일 '11월 집단면역 달성'을 강조하면서 코로나 집단면역이 현실화하면 마스크를 벗고 일상으로 돌아갈 수 있으리란 국민들의 기대가 큽니다. 하지만 그 장밋빛 미래가 현실적으로 달성하기 어려운 목표라는 전문가의 의견이 나와 눈길을 끌고 있습니다. 국내 최고 감염병 전문가인 오명돈 신종감염병 중앙임상위원장(서울대 감염내과 교수)가 밝힌, 코로나 집단면역이 어려운 이유를 비디오머그가 전해드립니다.

(영상취재 황인석, 편집 정용희)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