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김여정 "대북전단, 용납 못할 도발…상응 행동 검토할 것"

김여정 "대북전단, 용납 못할 도발…상응 행동 검토할 것"

안정식 북한전문기자 cs7922@sbs.co.kr

작성 2021.05.02 06:17 수정 2021.05.02 07:14 조회수
프린트기사본문프린트하기 글자 크기
기사 대표 이미지:김여정 "대북전단, 용납 못할 도발…상응 행동 검토할 것"
김정은 북한 국무위원장의 동생인 김여정 노동당 부부장이 탈북민단체의 대북전단 살포에 대해 "용납 못 할 도발 행위"라며 불쾌감을 표시했습니다.

김여정 부부장은 조선중앙통신을 통해 발표한 담화에서, 얼마 전 탈북자들이 반북 전단을 살포하는 용납 못 할 도발 행위를 감행했다면서, 남한 당국이 탈북자들의 행동을 또다시 방치해두고 저지시키지 않았다고 비난했습니다.

김여정 부부장은 "매우 불결한 행위에 불쾌감을 감출 수 없다"면서, 남쪽에서 벌어지는 행동을 북한에 대한 심각한 도발로 간주하면서 그에 상응한 행동을 검토해볼 것이라고 주장했습니다.

김여정은 또, 북한이 어떤 결심과 행동을 하든 그로 인한 결과에 대한 책임은 전적으로 남한 당국이 지게 될 것이라고 주장했습니다.

앞서 탈북자단체인 자유북한운동연합은 지난달 25일에서 29일 사이 경기도와 강원도 일대 비무장지대 인접 지역에서 대북 전단 50만 장과 소책자 500권, 미화 1달러 지폐 5천 장을 북한으로 날려 보냈다고 주장했습니다.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