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할리우드 동경하지 않는다"…윤여정 입담 연일 화제

"할리우드 동경하지 않는다"…윤여정 입담 연일 화제

SBS 뉴스

작성 2021.04.29 14:43 조회수
프린트기사본문프린트하기 글자 크기
아카데미 여우조연상을 받은 배우 윤여정 씨의 솔직하고 재치 있는 입담이 연일 화제입니다.

이번에는 미국 NBC 방송 인터뷰에서 '할리우드를 동경하지 않는다'고 말해 주목을 받았습니다.

현지시간 27일 윤여정 씨는 NBC와의 인터뷰에서 미국에서 어떤 프로젝트가 오면, 한국 사람들은 내가 할리우드를 동경한다고 생각하겠지만, 나는 할리우드를 동경하지 않는다고 밝혔습니다.

미국에 계속 오는 이유는 아들을 한 번 더 볼 수 있을 거라는 마음속 깊은 생각 때문이라고 하네요.

NBC는 윤여정 씨가 글렌 클로스와 브래드 피트를 존경한다고 했지만, 작은 경고 사항이 있다며, 할리우드엔 그렇게 관심이 없다고 덧붙였습니다.

미국 CBS와의 인터뷰에서는 영화 '겟 아웃'의 조던 필 감독이 축하 메시지가 담긴 샴페인을 선물해줬다고도 말했습니다.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