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일 스가 정권, 외교청서 통해 '독도 영유권' 주장 반복

일 스가 정권, 외교청서 통해 '독도 영유권' 주장 반복

정혜경 기자 choice@sbs.co.kr

작성 2021.04.27 12:13 조회수
프린트기사본문프린트하기 글자 크기
일본 정부가 스가 총리 내각이 지난해 9월 출범한 이후 처음 내놓은 외교청서에서 독도가 일본 땅이라는 주장을 되풀이했습니다.

모테기 외무상은 오늘(27일) 스가 총리 주재로 열린 국무회의에서 일본이 '다케시마'라고 부르는 독도에 대해 일본 고유의 영토라는 주장을 그대로 담은 2021년 외교청서를 보고했습니다.

또 한국은 '중요한 이웃 나라'라는 표현을 유지하면서도, 위안부 문제와 징용 배상 판결 등 현안과 관련해 한국 정부의 책임으로 해결해야 한다는 입장을 반복했습니다.

우리 외교부는 일본 정부가 독도에 대해 또다시 부질없는 영유권 주장을 되풀이한 데 대해 강력히 항의하며, 이를 즉각 철회할 것을 촉구한다고 밝혔습니다.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