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Pick] "앳된 여성 스토킹"…SNS에 성범죄 예고 20대 男 집유

[Pick] "앳된 여성 스토킹"…SNS에 성범죄 예고 20대 男 집유

이서윤 에디터

작성 2021.04.27 11:07 조회수
프린트기사본문프린트하기 글자 크기
기사 대표 이미지:[Pick] "앳된 여성 스토킹"…SNS에 성범죄 예고 20대 男 집유
인천 한 아파트에 거주하는 여성들을 대상으로 한 성범죄 예고 글을 SNS에 올린 20대가 집행유예를 선고받았습니다.

인천지법 형사8단독(성준규 판사)은 협박 혐의로 기소된 20대 남성 A 씨에게 징역 4개월에 집행유예 1년을 선고했다고 오늘(27일) 밝혔습니다.

A 씨는 2020년 10월 7일부터 11일까지 인천시 미추홀구 자신의 주거지에서 성범죄를 암시하는 글을 총 3차례에 걸쳐 SNS에 게재한 혐의로 재판에 넘겨졌습니다.

10월 초 SNS 계정을 개설한 A 씨는 프로필에 '앳된 여성들의 뒤를 따라가는 스토커 혹은 강간마'라는 자기소개 글을 게시하고 범행에 나섰습니다.

A 씨가 올린 글에는 "대략 17~18 추정, 앳된 여성들을 미행 혹은 스토킹하는 그림자, 활동반경 넓음", "때론 난폭한 강간마", "강간 후 협상 합의 4명(여초 2명, 여중 1명, 여고 1명)" 등 내용이 담긴 것으로 드러났습니다.

특히 인천시 미추홀구 특정 아파트를 언급하며 이곳에 거주하는 여성들을 대상으로 한 성범죄를 암시하기도 했습니다.

?'앳된 여성 스토킹
해당 게시글을 본 시민들은 "성범죄가 우려된다"며 112에 신고했고, 수사에 착수한 경찰은 인천 한 PC방에 있던 A 씨를 붙잡았습니다.

A 씨는 재판 과정에서 "단순히 사람들의 관심을 끌기 위해 장난삼아 SNS에 글을 게시했다"는 취지로 진술했지만, 재판부는 "해당 게시글에서 특정된 피해자들은 피고인으로 인해 매우 큰 불안과 두려움을 느꼈을 것으로 보인다"고 지적했습니다.

다만 "범행을 인정하고 반성하고 있으며, 벌금형을 초과하는 형사처벌 전력이 없는 점 등에 비춰 형을 정했다"고 양형 이유를 밝혔습니다.

'뉴스 픽' 입니다.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