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진선미 "부동산, 결자해지 각오로 매듭 풀겠다"

진선미 "부동산, 결자해지 각오로 매듭 풀겠다"

한세현 기자 vetman@sbs.co.kr

작성 2021.04.27 09:25 조회수
프린트기사본문프린트하기 글자 크기
기사 대표 이미지:진선미 "부동산, 결자해지 각오로 매듭 풀겠다"
더불어민주당 진선미 부동산특별위원장은 "부동산이 안정과는 거리가 먼 상황이 이어졌다."라며, "결자해지의 각오로 꼬인 매듭을 반드시 풀겠다"고 밝혔습니다.

오늘(27일) 오전 국회에서 열린 민주당 부동산특별위원회 첫 회의에 참석한 진 위원장은 "부동산 안정을 국정과제로 삼았고, 당도 입법과 예산으로 뒷받침해왔다"며 이같이 말했습니다.

그러면서, "국민의 실망과 분노의 지점을 보고 수정이 필요하면 수정하고 보완이 필요하면 보완하겠다"고 덧붙였습니다.

진 위원장은 "정답을 먼저 제시하지 않고 다양하게 제시되는 해법을 올려놓고 치열한 논의를 통해 답을 찾겠다"고 강조했습니다.

(사진=연합뉴스)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