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日 올림픽 3개월 앞두고 도쿄 등 4곳 3번째 긴급사태 결정

日 올림픽 3개월 앞두고 도쿄 등 4곳 3번째 긴급사태 결정

김용철 기자 yckim@sbs.co.kr

작성 2021.04.23 19:31 조회수
프린트기사본문프린트하기 글자 크기
기사 대표 이미지:日 올림픽 3개월 앞두고 도쿄 등 4곳 3번째 긴급사태 결정
일본 수도 도쿄와 오사카 · 교토 · 효고 등 간사이권 3개 광역지역에 코로나19 대응을 위한 3번째 긴급사태가 선포됩니다.

일본 정부는 오는 7월로 예정된 도쿄올림픽 개막을 3개월 앞둔 23일 오후 스가 요시히데 총리 주재의 코로나19 대책본부 회의를 열어 이들 4개 지역의 긴급사태 발효를 결정했습니다.

도쿄 등지에 긴급사태가 발효되는 것은 지난달 22일 해제된 후 한 달여 만입니다.

이번 긴급사태 적용 기간은 일단 오는 25일부터 내달 11일까지 17일간으로 정해졌습니다.

그러나 전국적으로 감염자가 느는 추세여서 1, 2차 긴급사태 때와 마찬가지로 적용 대상이 확대되고 기간은 연장될 가능성이 있습니다.

일본에서 코로나19로 인한 긴급사태 선포는 작년 4월과 올 1월에 이어 이번이 3번째입니다.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