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윈드밀 덩크 꽂는 19살 고교 특급 여준석, 3점 슈터 능력까지 탑재

윈드밀 덩크 꽂는 19살 고교 특급 여준석, 3점 슈터 능력까지 탑재

박종진 작가,최희진 기자 chnovel@sbs.co.kr

작성 2021.04.23 18:24 조회수
프린트기사본문프린트하기 글자 크기
이 기사 어때요?
'고난도 덩크'를 자유자재로 구사하는 키 2m 3cm 고등학생 농구스타 여준석 선수가 올해 첫 대회부터 MVP와 득점왕을 휩쓸었습니다. 특유의 덩크쇼는 물론 석점포까지 겸비해 탄성을 자아냈습니다.

(글·구성 : 박종진, 영상취재 : 김원배, 편집 : 정용희)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