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위기의 서예지, 촬영장 모습 보니…"멈추지 않은 연기 열정"

위기의 서예지, 촬영장 모습 보니…"멈추지 않은 연기 열정"

SBS 뉴스

작성 2021.04.22 17:49 조회수
프린트기사본문프린트하기 글자 크기
기사 대표 이미지:위기의 서예지, 촬영장 모습 보니…"멈추지 않은 연기 열정"
각종 논란에 휩싸이며 연예 활동 최대의 위기를 맞은 서예지지만 촬영장에서 만큼은 프로였다.

영화 '내일의 기억' 측이 박스오피스 1위를 기념해 훈훈한 분위기의 촬영 현장 사진을 공개했다.

'내일의 기억'은 기억을 잃고 미래가 보이기 시작한 수진(서예지)이 혼란스러운 기억의 퍼즐을 맞춰갈수록 남편 지훈(김강우)의 충격적인 실체를 마주하게 되는 미스터리 스릴러다. 지난 21일 개봉해 '서복'을 제치고 박스오피스 정상을 차지했다.

홍보사는 "메이킹 스틸은 당시의 화기애애했던 분위기를 그대로 전한다"며 "긴박하게 돌아가는 촬영 현장을 진두지휘한 것은 서유민 감독과 두 주연 배우 서예지, 김강우였다"고 전했다.
서예지 서예지이어 "서예지는 계속 아이디어를 제시하고 끊임없이 모니터링을 했다. 멈추지 않는 연기 열정으로 현장을 이끌었다"고 했고, "김강우는 분주한 촬영 현장 속에서도 집중력으로 감정 연기를 표출해 모두를 놀라게 만들었다. 활기찬 에너지로 분위기 메이커 역할까지 해냈다"고 밝혔다.

서예지는 제작보고회 당시만 해도 밝게 웃으며 감독, 배우들과 남다른 팀웍을 과시했다. 그러나 개봉을 앞두고 김정현 가스라이팅 논란, 학교 폭력 및 학력 위조 논란에 휩싸이며 영화 홍보 활동에서 빠졌다. 인터뷰는 물론이고 언론시사회 현장에도 불참했다.

영화의 앞날에도 먹구름이 드리우는 듯 했으나 노이즈 마케팅 덕을 본 듯 개봉 첫날 1만 8,187명의 관객을 모아 박스오피스 1위로 출발했다.

(SBS연예뉴스 김지혜 기자)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