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이재명에 3억 소송' 김부선 "돈으로라도 보상받아야"

'이재명에 3억 소송' 김부선 "돈으로라도 보상받아야"

SBS 뉴스

작성 2021.04.21 16:02 수정 2021.04.21 16:04 조회수
프린트기사본문프린트하기 글자 크기
기사 대표 이미지:이재명에 3억 소송 김부선 "돈으로라도 보상받아야"
이재명 경기지사가 자신을 허언증 환자로 몰았다며 손해배상 청구 소송을 제기한 배우 김부선씨가 21일 "부당한 일을 돈으로라도 보상받게 해달라"고 말했다.

서울동부지법 제16민사부(우관제 부장판사)는 이날 김씨가 이 지사를 상대로 낸 3억원의 손해배상 청구 소송 첫 변론기일을 열었다.

김씨는 법정에 출석해 "의도와 상관없이 정치인들 싸움에 말려들어 비참한 기분과 모욕감을 느낀다"며 "정치적으로 재판하지 말고 보상을 받게 해 달라. 그래야 살 것 같다"고 호소했다.

김씨는 2018년 9월 '여배우 스캔들' 의혹 당시 허언증 환자와 마약 상습 복용자로 몰려 정신적·경제적 손해를 입었다며 서울동부지법에 소송을 제기했다.

또 이 지사를 공직선거법 위반과 정보통신망법상 명예훼손 혐의로 형사 고소했지만, 이후 명예훼손 혐의에 대해서는 "더 이상 시달리기 싫다"며 고소를 취하했다.

공직선거법 위반 혐의는 스캔들을 입증할만한 증거가 나오지 않아 검찰이 불기소 처분했다.

다음 변론기일은 6월 2일 열린다.

(연합뉴스/사진=연합뉴스)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