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프로배구 삼성화재, 안우재와 FA 잔류 계약…1년 2억5천만 원

프로배구 삼성화재, 안우재와 FA 잔류 계약…1년 2억5천만 원

배정훈 기자 baejr@sbs.co.kr

작성 2021.04.21 13:57 조회수
프린트기사본문프린트하기 글자 크기
안우재, 삼성화재와 FA 계약 (사진=삼성화재 배구단 제공, 연합뉴스)
프로배구 남자부 삼성화재가 안우재와 잔류 계약을 맺었습니다.

이번 비시즌 남자부 자유계약선수 1호 계약입니다.

삼성화재는 오늘(21일) "내부 FA 안우재와 계약했다. 연봉은 2억 5천만 원이며, 계약기간은 1년이다"라고 밝혔습니다.

안우재는 2015년 1라운드 5순위로 한국전력에 입단해 프로 생활을 시작했습니다.

2017-2018시즌 레프트에서 센터로 포지션을 변경한 그는 2020년 11월 트레이드로 삼성화재 유니폼을 입었습니다.

2020-2021시즌 안우재는 삼성화재에서 주전 센터로 뛰며 138득점, 블로킹 득점 41개를 성공했습니다.

안우재는 "삼성화재와 재계약해 영광이다. 구단과 감독님이 나를 필요로 한다는 것을 진심으로 느낄 수 있었다"라며 "더 나은 모습과 경기력으로 보답하겠다"고 소감을 밝혔습니다.

(사진=삼성화재 배구단 제공, 연합뉴스)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