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이인영 "남북 관계 녹록지 않지만 상반기 복원 노력"

이인영 "남북 관계 녹록지 않지만 상반기 복원 노력"

김아영 기자 nina@sbs.co.kr

작성 2021.04.21 10:42 조회수
프린트기사본문프린트하기 글자 크기
기사 대표 이미지:이인영 "남북 관계 녹록지 않지만 상반기 복원 노력"
이인영 통일부 장관은 현재 남북 관계 상황이 녹록지 않지만 올해 상반기 이를 복원하기 위해 노력하겠다는 입장을 밝혔습니다.

이 장관은 오늘(21일) 오전 서울 광화문 정부서울청사에서 열린 '지방자치단체 남북교류협력 정책협의회'에 참석해 이렇게 말했습니다.

이 장관은 한반도 정세에 불확실성이 많다고 지적하면서도 "노력하기에 따라 새 기회를 포착할 수 있을 것이라고 생각한다"고 말했습니다.

이어 "통일부는 상반기 남북 관계를 복원하고 하반기에 한반도 평화 프로세스를 본 궤도에 올릴 수 있도록 노력할 것"이라며 "그 길이 열릴 것이라는 희망도 확실하게 견지하고자 한다"고 강조했습니다.

그러면서 "통일부와 지자체가 남북 상생의 숲을 만드는 데 동반자로 함께 걸어나갈 수 있길 소망한다"고 덧붙였습니다.

(사진=연합뉴스)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