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오늘 3기 신도시 등 3만 호 사전청약 물량 확정 · 발표"

"오늘 3기 신도시 등 3만 호 사전청약 물량 확정 · 발표"

홍남기 부총리, 부동산시장 점검 관계장관회의서 밝혀

유영규 기자 ykyou@sbs.co.kr

작성 2021.04.21 07:39 수정 2021.04.21 09:07 조회수
프린트기사본문프린트하기 글자 크기
기사 대표 이미지:"오늘 3기 신도시 등 3만 호 사전청약 물량 확정 · 발표"
홍남기 부총리 겸 기획재정부 장관은 오늘(21일) "오는 7월부터 시행되는 3기 신도시 등 3만 호에 대한 사전청약 물량을 오늘 중 국토부에서 확정·발표할 예정"이라고 말했습니다.

홍 부총리는 오늘 서울청사에서 부동산시장 점검 관계장관회의를 열고 2·4 주택 공급대책 후속 조치를 발표하며 이같이 밝혔습니다.

그는 또 "이달 말 추가 신규 택지 발표와 내달 초 신축·노후 주택 혼재 지역을 대상으로 한 소규모 택지 발표, 내달 중 주거 취약지 대상 민간 제안에 대한 통합 공모 등 후속 절차를 속도감 있게 진행할 예정"이라고 말했습니다.

아울러 "7월 이후에는 3기 신도시 등에 대한 사전청약이 개시되고, 2·4 대책 사업예정지구도 본격적으로 지정되는 등 주택 공급대책에 대한 국민 체감 폭이 더 넓어지게 될 것으로 기대한다"고 밝혔습니다.

그러면서 "앞으로도 정부는 이미 발표한 주택 공급계획과 일정에 따라 주택 공급 후속 조치를 차질없이 추진해나갈 것"이라고 강조했습니다.

한편 홍 부총리는 "2·4 대책 발표 이후 현재까지 총 432곳에서 사업 제안이 접수되는 등 지자체, 민간의 관심과 호응이 매우 높게 이어지는 중"이라고 밝혔습니다.

그는 "도심 공공복합사업의 경우 앞서 두 차례에 걸쳐 총 34곳, 3만 8천 호 규모의 선도사업 후보지를 발표해드린 바 있고, 이중 은평구 증산4, 수색14, 도봉구 쌍문 등 일부 지역은 이미 주민 10%의 동의를 얻어 예정지구 지정 요건을 충족했다"고 덧붙였습니다.

(사진=연합뉴스)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