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조지 플로이드 살해 경관에 배심원단 평결 "유죄"

조지 플로이드 살해 경관에 배심원단 평결 "유죄"

정혜경 기자 choice@sbs.co.kr

작성 2021.04.21 06:29 수정 2021.04.21 06:36 조회수
프린트기사본문프린트하기 글자 크기
기사 대표 이미지:조지 플로이드 살해 경관에 배심원단 평결 "유죄"
흑인 남성 조지 플로이드의 목을 무릎으로 짓눌러 살해한 미국 백인 전 경찰관에게 유죄 평결이 내려졌습니다.

미국 미네소타주 헤너핀 카운티 배심원단은 현지시간 20일 플로이드 사망 사건의 피의자 데릭 쇼빈에게 유죄를 평결했습니다.

배심원단은 이날 2급 살인, 2급 우발적 살인, 3급 살인 등으로 기소된 쇼빈의 모든 혐의에 대해 유죄를 평결했습니다.

지난해 5월 25일 플로이드가 "숨을 쉴 수 없다"고 절규하며 숨진 지 1년 만입니다.

플로이드의 희생은 '흑인의 생명도 소중하다'(BLM)라는 전 세계적 인종차별 항의 시위를 촉발했습니다.

(사진=게티이미지코리아)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