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선로에 떨어진 인도 아이…3초 차이로 구한 영웅

선로에 떨어진 인도 아이…3초 차이로 구한 영웅

김영아 기자 youngah@sbs.co.kr

작성 2021.04.20 20:40 수정 2021.04.20 21:44 조회수
프린트기사본문프린트하기 글자 크기
<앵커>

인도에서 엄마 손을 잡고 가던 어린아이가 기차선로로 떨어졌습니다. 열차가 이미 들어오고 있는 다급한 순간이었는데, 한 남성이 전속력으로 달려와 아이를 구해내고 또 가까스로 자신도 승강장으로 올라올 수 있었습니다.

김영아 기자가 보도합니다.

<기자>

지난 토요일 오후, 인도 뭄바이의 한 기차역입니다.

어머니의 손을 잡고 걸어가던 어린 아들이 선로로 떨어집니다.

하필이면 그때 역으로 들어오는 열차.

하지만 어머니는 어쩐 일인지 아이에게 다가가지 못한 채 손만 내밀며 울부짖습니다.

그때 한 남성이 전력 질주해 오더니 아이를 번쩍 들어 올립니다.

아이와 남성이 승강장으로 올라오기 무섭게 맞은 편에서 달려오던 기차가 옆을 스쳐 갑니다.

남성이 아이를 구한 후 열차가 지나가기까지, 걸린 시간은 단 3초였습니다.

인도/선로에 떨어진 아이 인도/선로에 떨어진 아이 인도/선로에 떨어진 아이
기적처럼 아이를 구한 이는 역에서 근무하는 직원 마유르 셀케 씨였습니다.

아들을 코앞에 두고도 다가서지 못하던 어머니는 알고 보니 앞을 못 보는 시각 장애인이었습니다.

손도 써 보지 못하고 잃어버릴 뻔한 아들의 목숨을 셀케 씨 덕분에 구한 겁니다.

셀케 씨는 전력을 다해 달려가는 동안 위험하다는 생각도 들었지만, 그래도 아이를 살려야 한다고 생각했다고 말했습니다.

인도 철도부는 목숨을 걸고 아이를 구한 셀케 씨야말로 진정한 '영웅'이라고 찬사를 보냈습니다.

(영상편집 : 소지혜)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