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Pick] 마을 공포에 빠뜨린 괴생명체, 밝혀진 정체에 "실화냐?"

[Pick] 마을 공포에 빠뜨린 괴생명체, 밝혀진 정체에 "실화냐?"

김휘란 에디터

작성 2021.04.19 15:03 수정 2021.04.22 16:44 조회수
프린트기사본문프린트하기 글자 크기
[Pick] 창문 밖 공포의 '괴생명체'…알고 보니 '크루아상'
폴란드 한 마을 주민들을 공포에 떨게 한 나뭇가지 위 '미지의 생명체'가 전 세계 누리꾼에게 웃음을 전하고 있습니다.

현지 시간으로 지난 16일 영국 BBC 등 외신들은 폴란드 크라쿠프에서 발견된 '불가사의한 나무 짐승(Mystery tree beast)'의 정체가 '이것'으로 밝혀졌다고 전했습니다.

앞서 해당 지역 비영리 동물 복지 단체(KTOZ)는 다급한 신고 전화 한 통을 받았는데요.

"나무에 괴상한 생명체가 숨어있다"고 신고한 여성은 이 생명체가 이틀째 이곳에서 움직이지 않고 있다며, 언뜻 '이구아나'처럼 보인다고 설명했습니다.

그러면서 "인근 주민들도 이 확인되지 않은 생명체가 혹여 집으로 들어오지 않을까 하는 우려 속 창문을 닫은 채 생활하고 있다"고 덧붙였는데요.

직원들은 이 생명체가 누군가가 버린 '애완동물'일지도 모른다고 추측하며 현장에 출동했습니다. 그런데 가까이서 보니 이 생명체, 다름 아닌 초승달 모양의 빵,  '크루아상'이었습니다.

[Pick] 창문 밖 공포의 '괴생명체'…알고 보니 '크루아상'
황당함 속 직원들은 누군가가 새들에게 먹이를 주기 위해 창밖으로 크루아상을 던졌고, 그 과정에서 나뭇가지에 걸린 것으로 파악, 상황을 일단락했습니다.

단체는 이번 해프닝을 사진과 함께 페이스북에 소개하며, 이와는 별개로 동물 복지와 관련해 의심스러운 상황이 발생할 경우 반드시 신고해달라고 당부했습니다.

소식을 접한 누리꾼들은 "실화였다니", "역시 사람들은 스스로 만든 그림자 속에서 공포를 느낀다", "이 기사를 봤다는 건 오늘 크루아상을 먹으라는 계시다", "베스트 헤드라인이다" 등 유쾌한 반응을 보였습니다.

(사진='KTOZ' 페이스북)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