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구미 3세 여아 친모 변호인 사임…"부담 많아"

구미 3세 여아 친모 변호인 사임…"부담 많아"

유영규 기자 ykyou@sbs.co.kr

작성 2021.04.14 15:21 수정 2021.04.14 22:11 조회수
프린트기사본문프린트하기 글자 크기
기사 대표 이미지:구미 3세 여아 친모 변호인 사임…"부담 많아"
구미 3세 여아 친모로 밝혀진 석 모(48) 씨 변호인이 돌연 사임했습니다.

법조계 등에 따르면 석 씨 변호를 맡은 유 모 변호사가 오늘(14일) 재판부에 사임계를 제출했습니다.

유 변호사는 지난 5일 검찰이 석 씨를 기소해 재판이 시작되자 변호인으로서 의견서를 냈습니다.

그러나 9일 만에 소송대리인 사임서를 낸 것으로 확인됐습니다.

유 변호사는 "전국적인 관심을 받는 사건이라 부담이 많이 됐다"며 "더는 변호를 맡을 수 없어 사임하기로 했다"고 했습니다.

석 씨는 지난 5일 미성년자 약취 및 사체은닉 미수 혐의로 재판에 넘겨졌습니다.

석 씨 사건 첫 공판은 오는 22일 대구지법 김천지원에서 열립니다.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