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김정현 조종설'에 침묵 깬 서예지…"흔한 애정싸움"

'김정현 조종설'에 침묵 깬 서예지…"흔한 애정싸움"

SBS 뉴스

작성 2021.04.14 14:25 조회수
프린트기사본문프린트하기 글자 크기
배우 김정현 씨가 과거 드라마 촬영 중 상대배우와 스킨십을 거부하고 결국 하차했었던 일이 연인이던 서예지 씨의 요구 때문이라는 보도가 나왔는데요, 서예지 씨 측은 연인이었던 건 맞지만 드라마에는 영향을 끼치지 않았다고 해명했습니다.

어제(13일) 서예지 씨 측은 김정현 씨 측에 확인한 결과, 드라마 관련 논란은 서예지 씨로 인해 일어난 일이 아니라는 점을 확인받았고, 김정현 씨 본인이 입장을 밝히겠다는 의사를 표명했다고 알렸습니다.

드라마의 주연 배우가 누군가의 말에 따라 본인 의지 없이 그대로 행동한다는 건 상식적으로 납득이 어렵다고 강조했는데요, 당시 질투 섞인 대화들이 오간 거고, 연인 사이인 배우들 간에 흔히 있는 애정 싸움이었다고 설명했습니다.

이어 결과적으로 개인의 미성숙한 감정으로 심려를 끼친 점은 깊이 뉘우친다고 밝혔습니다.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