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안희정 상대 김지은 3억 원 손배소…6월 첫 재판

안희정 상대 김지은 3억 원 손배소…6월 첫 재판

안희재 기자 an.heejae@sbs.co.kr

작성 2021.04.13 15:27 조회수
프린트기사본문프린트하기 글자 크기
기사 대표 이미지:안희정 상대 김지은 3억 원 손배소…6월 첫 재판
안희정 전 충남지사의 수행비서였던 김지은 씨가 성폭행에 따른 손해를 배상하라며 낸 민사소송 첫 재판이 오는 6월 11일 서울중앙지법에서 열립니다.

김 씨가 안 전 지사와 충청남도를 상대로 소송을 낸 지 약 11개월 만입니다.

앞서 김 씨는 직무 수행 도중 안 전 지사의 범행으로 정신적 피해를 봤다며 3억 원을 청구하는 소송을 지난해 7월 법원에 냈습니다.

안 전 지사는 지위를 이용해 김 씨를 성폭행한 혐의 등이 유죄로 인정돼 징역 3년 6개월 실형을 확정받고 복역 중입니다.

(사진=연합뉴스)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