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정부 "日 오염수 방류 강한 유감…피해 방지 요구할 것"

정부 "日 오염수 방류 강한 유감…피해 방지 요구할 것"

유영규 기자 ykyou@sbs.co.kr

작성 2021.04.13 11:19 수정 2021.04.13 13:06 조회수
프린트기사본문프린트하기 글자 크기
기사 대표 이미지:정부 "日 오염수 방류 강한 유감…피해 방지 요구할 것"
정부는 오늘(13일) 일본이 후쿠시마원전 사고로 발생한 방사성 물질 오염수를 바다에 배출하기로 결정한 것과 관련해 "강한 유감을 표하며 우리 국민의 안전을 위해 필요한 모든 조치를 다해 나갈 것"이라고 밝혔습니다.

정부는 오늘 정부서울청사에서 구윤철 국무조정실장 주재로 외교부, 해양수산부, 원자력안전위원회 등 관계부처 차관들이 참석한 긴급 회의를 연 뒤 이런 입장을 전했습니다.

구 실장은 "정부는 일본 후쿠시마원전 오염수 처리 과정 전반에 대한 투명한 정보 공개와 검증을 강력히 촉구한다"고 말했습니다.

이어 "이번 결정에 대한 우리 국민의 반대를 일본 정부에 분명하게 전달할 것"이라며 "우리 국민의 안전과 해양 환경 피해 방지를 위한 구체적인 조치를 일본에 강력히 요구할 것"이라고 밝혔습니다.

구 실장은 "아울러 국제원자력기구(IAEA) 등 국제 사회에 우리 정부의 우려를 전달하고 안전성 등에 대한 국제 사회의 객관적 검증을 요청하겠다"고 했습니다.

그러면서 "정부는 수입 식품 방사능 검사 및 원산지 단속을 더욱 철저하게 이행할 것"이라고 덧붙였습니다.

(사진=연합뉴스)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