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정부, '일본 오염수 방류' 긴급 관계차관회의

정부, '일본 오염수 방류' 긴급 관계차관회의

곽상은 기자 2bwithu@sbs.co.kr

작성 2021.04.13 10:24 수정 2021.04.13 10:50 조회수
프린트기사본문프린트하기 글자 크기
기사 대표 이미지:정부, 일본 오염수 방류 긴급 관계차관회의
일본 정부의 후쿠시마 원전 오염수 해양 방류 결정과 관련해 정부는 오늘(13일) 오전 긴급 관계차관회의를 열고 대책을 논의합니다.

구윤철 국무조정실장 주재로 열리는 오늘 회의에는 외교부와 해수부, 원안위 등 관계부처 차관들이 참석합니다.

정부는 일본이 주변국과 충분한 협의 없이 후쿠시마원전 오염수의 해양 방류를 결정한 것에 대해 일본 정부에 항의하는 것은 물론 국제원자력기구 등 국제 사회와 공조해 대응해나가는 방안을 논의합니다.

또 우리 어민과 소비자에게 미칠 영향을 분석하고 대응책을 마련하는 동시에 주변 해양의 방사능 측정을 강화하기 위한 대책을 논의할 예정입니다.

정부는 앞서 일본의 오염수 해양 방류 결정이 임박했다는 소식에 일방적인 해양 방류 결정은 "받아들이기 어렵다"며 심각한 우려를 표명한 바 있습니다.

(사진=연합뉴스)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