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윤석열, 노동 문제 전문가 찾아…"청년 실업이 최우선 현안"

윤석열, 노동 문제 전문가 찾아…"청년 실업이 최우선 현안"

이현영 기자 leehy@sbs.co.kr

작성 2021.04.12 20:12 조회수
프린트기사본문프린트하기 글자 크기
기사 대표 이미지:윤석열, 노동 문제 전문가 찾아…"청년 실업이 최우선 현안"
윤석열 전 검찰총장이 최근 노동 전문가를 만나 청년 일자리 문제를 논의한 것으로 확인됐습니다.

윤석열 전 검찰총장은 어제(11일) 오후 서울 종로의 한 음식점에서 중앙승가대학교 사회복지학과 정승국 교수를 만나 4시간 동안 대화를 나눴습니다.

윤 전 총장은 이 자리에서 "청년 실업이 가장 중요한 현안"이며 "청년에게 양질의 일자리를 공급하는 게 대단히 중요하다"고 말했다고 정 교수는 전했습니다.

또, 윤 전 총장이 양극화 문제 해결을 위해 어떤 정책을 기획해야 하는지, 어떤 사회보험이 필요한지도 질문했다고 말했습니다.

윤 전 총장은 LH 사건 수사도 언급하면서, "현직에 있었다면 수십 명 검사를 동원해 이미 상당 부분 해결했을 것"이라고 말했다고 정 교수는 소개했습니다.

정 교수는 노동시장 이중구조, 즉 대기업과 중소기업, 정규직과 비정규직 간 양극화 문제를 연구하는 노동문제 전문가입니다.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