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그만큼 유행이란 거지…롤린부터 무야호까지 K밈이 덮친 배구코트? (ft. 달수빈)

그만큼 유행이란 거지…롤린부터 무야호까지 K밈이 덮친 배구코트? (ft. 달수빈)

박진형 작가,최희진 기자 chnovel@sbs.co.kr

작성 2021.04.12 20:08 조회수
프린트기사본문프린트하기 글자 크기
이 기사 어때요?
지난 7일 프로배구 남자부 우리카드가 플레이오프 2차전에서 OK금융그룹을 제압하며 창단 후 처음으로 챔피언결정전에 진출했습니다. 이날은 두 팀의 경기만큼이나 세리머니 장외전쟁도 뜨거웠습니다. 우리카드 최석기가 브레이브걸스의 '롤린' 춤을 추자 이후에 OK금융그룹 조재성이 같은 춤을 춰 맞대응했습니다. OK금융 전진선은 득점 후 유행어인 ‘무야호’를 여러 번 외치며 팀 사기를 끌어 올렸습니다. K밈이 지배한 선수들의 세리머니를 〈스포츠머그〉에서 모았습니다.
 
(글·구성: 박진형 / 편집: 이현우)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