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미얀마 양곤 인근서 군경 발포로 시위대 최소 82명 사망"

"미얀마 양곤 인근서 군경 발포로 시위대 최소 82명 사망"

김도균 기자 getset@sbs.co.kr

작성 2021.04.10 23:30 수정 2021.04.10 23:41 조회수
프린트기사본문프린트하기 글자 크기
기사 대표 이미지:"미얀마 양곤 인근서 군경 발포로 시위대 최소 82명 사망"
▲ 쿠데타 반대 시위대에 의해 불이 붙은 타이어

미얀마 군경이 현지 시간으로 지난 8일 밤 군부 쿠데타를 규탄하는 시위대에 발포해 최소 82명이 숨졌습니다.

로이터는 인권단체 정치범지원연합을 인용해 지난 8일 밤에서 이튿날 새벽까지 양곤 인근 바고 지역에서 미얀마 군경의 발포로 시위대 82명이 사망했다고 전했습니다.

현지 언론은 미얀마 군경이 시위대를 진압하기 위해 소총과 수류탄을 사용했다고 보도했습니다.

군경은 이날 새벽 시위대를 급습하는 과정에서 중화기를 사용했고, 현장 사진을 보면 폭발하는 탄환도 사용된 것으로 보인다고 현지 매체는 전했습니다.

(사진=게티이미지코리아)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