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경찰, LH 본사 등 압수수색…"납품 비리 의혹 수사 착수"

경찰, LH 본사 등 압수수색…"납품 비리 의혹 수사 착수"

전병남 기자 nam@sbs.co.kr

작성 2021.04.08 11:20 수정 2021.04.08 13:26 조회수
프린트기사본문프린트하기 글자 크기
기사 대표 이미지:경찰, LH 본사 등 압수수색…"납품 비리 의혹 수사 착수"
LH 등의 투기 의혹을 수사 중인 경찰이 LH 납품 비리 의혹 수사를 위한 강제수사에 착수했습니다.

서울경찰청 반부패·공공범죄수사대는 오늘(8일) 오전 10시부터 경남 진주 LH 본사를 포함해 피의자 3명의 주거지와 납품업체 등 6곳을 대상으로 압수수색을 진행하고 있다고 밝혔습니다.

피의자들은 전직 LH 직원과 납품업체 관계자인 걸로 알려졌습니다.

앞서 경찰은 LH가 공급하는 아파트에 쓰이는 건설자재를 특정 납품업체에 몰아준 정황을 확보하고 내사를 벌여왔습니다.

다만 특수본 관계자는 "부동산 투기 의혹과 관련한 첩보를 들여다보다 새로 발견한 의혹이지만, 투기와 직접 연관있는 사안은 아니"라고 설명했습니다.

(사진=연합뉴스)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