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현장] 캠프 찾은 박영선, 담담한 표정으로 "수고하셨다"

[현장] 캠프 찾은 박영선, 담담한 표정으로 "수고하셨다"

이강 기자 leekang@sbs.co.kr

작성 2021.04.07 21:54 수정 2021.04.07 22:07 조회수
프린트기사본문프린트하기 글자 크기
더불어민주당 박영선 서울시장 후보는 오늘(7일) 국민의힘 오세훈 후보에 크게 뒤진다는 출구조사 발표가 나온 지 1시간이 지나서 선거캠프에 모습을 드러냈습니다.

박 후보는 밤 9시 15분 서울 종로구 안국빌딩에 있는 캠프를 방문해 관계자들과 인사를 나눴습니다.

담담한 표정으로 상황실에 들어선 박 후보는 "수고들 많으셨습니다. 수고하셨어요"라고 말하며 실무자들과 일일이 주먹인사를 나눴습니다.

캠프에서 선거를 함께 뛴 의원들과는 눈을 마주치며 쓴웃음을 지어 보이기도 했습니다.

캠프 관계자들은 박 후보를 향해 "수고하셨다"며 일제히 박수를 보냈으나 침울한 분위기는 감출 수 없었습니다.

몇몇 실무자들은 눈물을 보이기도 했습니다.

박 후보는 약 5분간 인사를 나눈 뒤 상황실에 있던 취재진을 물린 뒤 비공개로 관계자들과 대화를 나눴습니다.

20분만에 캠프에서 나온 박 후보는 선거상황실이 마련된 여의도 민주당 당사로 이동했습니다.

캠프 관계자는 "지지하고 도와주셨던 분들을 먼저 격려하는 것이 도리라고 생각해 먼저 캠프를 찾은 것"이라고 설명했습니다. 

null 이미지 크게보기
null 이미지 크게보기
null 이미지 크게보기
null 이미지 크게보기
4·7 재보궐선거 더불어민주당 박영선 서울시장 후보가 7일 밤 서울 종로구 안국빌딩 선거캠프를 찾아 캠프 관계자들과 인사를 나눈 뒤 캠프를 떠나고 있다. 이미지 크게보기

4·7 재보궐선거 더불어민주당 박영선 서울시장 후보가 7일 밤 서울 종로구 안국빌딩 선거캠프를 찾아 캠프 관계자들과 인사를 나눈 뒤 캠프를 떠나고 있다.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