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드디어 해방!"…실직한 코끼리들의 후련한 '집 가는 길'

"드디어 해방!"…실직한 코끼리들의 후련한 '집 가는 길'

SBS 뉴스

작성 2021.04.07 17:41 조회수
프린트기사본문프린트하기 글자 크기
코로나19로 태국을 찾는 관광객들의 발길이 줄면서 그동안 사람들에게 시달려온 코끼리들이 고향으로 돌아갈 수 있게 됐습니다.

<오! 클릭> 세 번째 검색어는 '코끼리들의 귀향'입니다.

방콕 촌부리주 파타야에서 관광객을 상대로 고된 일을 하던 코끼리 5마리가 최근 고향인 북동부 수린주를 향해 귀향 여행을 시작했습니다.

코끼리들의 귀향
이들은 5년 전부터 관광업에 동원돼 한 달에 최소 1만 5천 밧, 우리 돈 53만 원 가량을 벌어왔는데, 지난해 초 코로나19 사태가 확산하면서 외국 관광객들의 발길이 뚝 끊겼고 돈을 못 벌게 된 겁니다.

소유주들은 결국 코끼리들을 고향으로 돌려보내기로 결정을 했습니다.

코끼리들의 귀향
코끼리를 태울 차량을 빌릴 돈도 없어서 코끼리들은 이렇게 2주 정도 걸어서 가야 한다는데요, 지역 주민들은 하루 300kg을 먹어 치우는 코끼리가 가는 동안 먹을 것들을 챙겨주기로 했습니다.

이를 본 누리꾼들은 “실직하고도 기쁜 건 코끼리밖에 없을 듯^^”, “코로나 끝나도 코끼리 관광하지 맙시다! 코끼리야 고생 많았어~” 등의 반응을 보였습니다.

(화면출처 : 방콕포스트)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