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케이타보다 세리머니 잘 하면 내가 10만 원 쏜다”…효과는 어땠을까?

“케이타보다 세리머니 잘 하면 내가 10만 원 쏜다”…효과는 어땠을까?

박종진 작가,최희진 기자 chnovel@sbs.co.kr

작성 2021.04.05 18:16 조회수
프린트기사본문프린트하기 글자 크기
이 기사 어때요?
남자 프로배구 OK금융그룹이 각종 악재를 딛고 플레이오프에 진출했습니다. OK금융그룹은 V리그 남자부 준플레이오프에서 KB손해보험을 세트스코어 3대 1로 제압했습니다.

경기 중 작전 시간 때 OK금융그룹 석진욱 감독은 선수들한테 “케이타보다 세리머니 잘할 때마다 내가 10만원씩 줄게” 라고 선수들을 자극했는데요, 과연 효과가 있었을까요?

(글·구성 : 박종진, 편집 : 이현우)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