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단독] "검사에게 무릎 꿇고 사죄?"…경찰 수사심사관 막말 논란

[단독] "검사에게 무릎 꿇고 사죄?"…경찰 수사심사관 막말 논란

최고운 기자 gowoon@sbs.co.kr

작성 2021.04.02 19:41 조회수
프린트기사본문프린트하기 글자 크기
기사 대표 이미지:[단독] "검사에게 무릎 꿇고 사죄?"…경찰 수사심사관 막말 논란
서울 관악 경찰서에서 선배 경찰이 후배 경찰을 불러 막말했다는 논란이 일고 있습니다.

SBS 취재 결과를 종합하면, 지난달 30일 밤 경찰 내부 게시판에 '검사에게 무릎 꿇으라는 수사 심사관'이라는 제목의 글이 올라왔습니다.

서울 관악 경찰서 소속 A 순경이 올린 글인데, 수사 심사관인 B 경감이 "담당 검사에게 가서 무릎 꿇고 사죄해라." "팀장도 함께 잘못했으니 무릎 꿇어라." 이런 말을 했다고 주장했습니다.

A 순경은 공소시효 만료를 앞둔 사기 사건을 맡아 모든 노력을 다했는데도 수사가 미진하다며 이런 비인격적인 조롱을 들었다고 설명했습니다.

이에 대해 수사심사관은 "예전엔 이런 일로 검사에게 무릎을 꿇은 적이 있다고 들었다"며, "가볍지 않은 사안"이라고 말했을 뿐 무릎을 꿇으란 취지는 아니었다고 해명했습니다.

해당 글에 400개 넘는 댓글이 달릴 만큼 경찰 내부에서 논란이 일자, 관악 경찰서장은 동료 경찰관들에게 심려를 끼쳐 죄송하다며 사과문을 올렸습니다.

이어 막말 논란과 무책임한 기록 검토 등 문제가 된 내용을 확인·조사해 개선 대책을 마련하겠다고 밝혔습니다.

(사진=연합뉴스TV 제공, 연합뉴스)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