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중국 출신 K팝 스타들, 연이어 '신장 면화 지지' 선언

중국 출신 K팝 스타들, 연이어 '신장 면화 지지' 선언

SBS 뉴스

작성 2021.04.02 14:09 조회수
프린트기사본문프린트하기 글자 크기
중국 현지 연예인뿐 아니라 과거 K팝 그룹에서 활동했거나, 활동 중인 중국인 가수들이 강제노동 문제가 제기된 중국 신장 위구르 자치구의 면화 생산을 공개적으로 지지하고 나서 논란이 일고 있습니다.

엑소의 레이와 에프엑스 빅토리아는 최근 소셜미디어 웨이보에 '나는 신장 면화를 지지한다'는 내용의 캠페인 포스터를 공유했습니다.

현재 국내에서 활동하고 있는 걸그룹 에버글로우의 왕이런도 포스터를 공유하고 지지 의사를 밝혔습니다.

지난해부터 H&M과 나이키, 아디다스 등 글로벌 패션 기업들은 신장 위구르 주민의 인권 탄압을 비판하고 이 지역 면화를 사용하지 않겠다고 선언했는데요, 중국에서는 해당 브랜드에 대한 불매 운동이 번지고 있습니다.

갓세븐 잭슨의 경우에는 아디다스와의 협업 관계를 끊겠다는 성명까지 발표했는데요, 그러자 잭슨을 모델로 발탁한 신세계 면세점은 논란을 의식한 듯 공식 SNS에서 잭슨을 빠르게 지웠습니다.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