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특수본, 김상조 고발건 검토…두 번째 구속영장 '임박'

특수본, 김상조 고발건 검토…두 번째 구속영장 '임박'

전병남 기자 nam@sbs.co.kr

작성 2021.03.31 11:36 조회수
프린트기사본문프린트하기 글자 크기
기사 대표 이미지:특수본, 김상조 고발건 검토…두 번째 구속영장 임박
정부 합동 특별수사본부가 업무상 비밀을 이용한 혐의로 고발당한 김상조 전 청와대 정책실장에 대한 사실관계 파악에 착수했습니다.

특수본 관계자는 "김 전 실장과 관련한 고발장이 어제 국민신문고로 접수돼 서울경찰청에서 내용을 검토한 뒤 배당할 것"이라고 밝혔습니다.

앞서 김 전 실장은 전세가 상한제가 시행되기 직전에 전셋값을 14.1% 올린 것으로 드러나 그제(29일) 경질됐습니다.

사법시험준비생모임은 "여당과 긴밀히 협조하며 부동산 정책을 이끌면서 업무상 비밀을 이용해 전세가 상한제 적용을 피했다"며 김 전 실장을 고발했습니다.

다만 특수본 관계자는 "김 전 실장 건은 부동산 투기 수사와는 결이 다른 부분이 있다"며 "고발된 내용이 형사법적으로 문제가 있는지 확인해봐야 한다"고 설명했습니다.

이미 구속된 포천시 공무원에 이어, 경기남부청에서 수사 중인 공무원에 대한 두 번째 구속영장 신청도 이르면 내일 이뤄질 걸로 보입니다.

특수본은 어제까지 부동산 투기 의혹을 556건 신고받아 일부를 시도경찰청에 배당했습니다.

(사진=연합뉴스)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