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박수홍 "100억 대 횡령한 형, 연락받지 않으면 절연"

박수홍 "100억 대 횡령한 형, 연락받지 않으면 절연"

SBS 뉴스

작성 2021.03.30 14:01 조회수
프린트기사본문프린트하기 글자 크기
온라인상에서 방송인 박수홍 씨의 친형에 대한 횡령 의혹이 불거졌는데요, 박수홍 씨는 지난 30년간 자신이 일궈온 재산을 친형에게 모두 빼앗겼다며 절연하겠다는 뜻을 밝혔습니다.

횡령 의혹은 박수홍 씨가 반려묘 다홍이와 함께 하는 유튜브 채널의 댓글에서 시작됐습니다.

박수홍 씨가 데뷔 초부터 형에게 매니저 일을 맡겼는데 100억대의 재산이 사라진 것을 최근에야 알고 큰 충격에 빠졌다는 내용이었습니다.

글쓴이는 박수홍이 뒤늦게 자신의 통장과 자산 상황을 확인했을 때 모두 형과 형수, 조카 이름으로 돼 있는 걸 확인했고 지금 그들은 도망갔다고 주장했습니다.

글이 일파만파 번지자 박수홍 씨는 SNS에 친형과 형수에 대한 원망을 담은 입장문을 내놨습니다.

"어느 날 노력으로 일궜던 많은 것들이 자신의 것이 아닌 걸 알게 됐고, 대화를 시도했지만 아직도 답을 받지 못했다며 마지막 요청까지 응하지 않는다면, 더 이상 가족으로 볼 수 없다." 이렇게 밝혔습니다.

박수홍 씨는 현재 형이 운영하는 기존 기획사가 아니라 자신이 직접 1인 기획사를 차려 활동을 하고 있습니다.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