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통일부, 김여정 문 대통령 비난에 "강한 유감"

통일부, 김여정 문 대통령 비난에 "강한 유감"

안정식 북한전문기자 cs7922@sbs.co.kr

작성 2021.03.30 11:08 조회수
프린트기사본문프린트하기 글자 크기
기사 대표 이미지:통일부, 김여정 문 대통령 비난에 "강한 유감"
김여정 북한 노동당 부부장이 문재인 대통령을 '미국산 앵무새' 등으로 비난한데 대해 통일부가 강한 유감을 표명했습니다.

통일부는 "김여정 부부장의 이번 담화에 대해 강한 유감을 표명한다"면서 "어떤 순간에도 서로를 향한 언행에 있어 최소한의 예법은 지켜져야 한다"고 밝혔습니다.

통일부는 또 "남북미 모두 대화를 이어나가기 위해 노력하는 것은 한반도평화프로세스의 진전을 위한 유일하고 올바른 길이라는 것이 우리 정부의 일관된 입장"이라고 밝혔습니다.

통일부는 북한의 언행에 대해 유감을 표명했지만, 한반도평화프로세스 진전과 대화의 흐름을 만들기 위한 노력은 일관되게 유지해 나가겠다고 밝혔습니다.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