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자존심 '곽' 상하네"…곽동연, SNS서 팬들과 '폭소 만발' 소통

"자존심 '곽' 상하네"…곽동연, SNS서 팬들과 '폭소 만발' 소통

SBS 뉴스

작성 2021.03.29 16:19 조회수
프린트기사본문프린트하기 글자 크기
기사 대표 이미지:"자존심 곽 상하네"…곽동연, SNS서 팬들과 폭소 만발 소통
배우 곽동연이 SNS에서 팬들과 소통하며 남다른 재치를 뽐내 웃음을 안겼습니다.

어제(28일) 곽동연은 자신의 인스타그램 스토리를 통해 팬들의 질문에 답변하는 시간을 가졌습니다. 그런데 '주로 웃긴 질문에 반응하겠다'는 곽동연의 말 때문인지 팬들은 예상치 못한 질문들을 던지기 시작했습니다. 곽동연이 출연하지 않은 드라마를 보고 있다는 팬부터 곽동'현'을 좋아한다는 팬까지 등장했는데요, 이에 곽동연은 센스와 예의, 재치를 두루 갖춰 팬들에게 대답해줬습니다.


현재 드라마에 옥택연과 형제로 출연 중인 곽동연에게 한 팬이 "장형제가 싸울 때는 '옥신곽신'하며 싸운다"고 옥택연과 곽동연의 성을 붙인 개그를 던지자 곽동연은 "아, 자존심 '곽' 상한다"며 재치 있게 받아쳤습니다. 또 "08년생 연하는 어때요?"라는 어린 팬에게는 "뭘 어때요. 공부 열심히 하세요"라고 단호하게 답하기도 했습니다.

특히 "삼촌, 중기 오빠랑 친구인 줄 알았는데 젊으셨네요. 멋있다"라는 한 팬의 질문에 곽동연이 "왜 저는 삼촌...?"이라며 억울함을 드러내 웃음을 자아냈는데요, 곽동연은 1997년생으로 송중기와 띠동갑이었기 때문이었습니다.


이에 누리꾼들은 "글씨도 저세상 가기 직전 흘림체라 더 웃긴다", "너무 웃겨서 이 '곽' 깨물었어요", "곽동연 씨 몰랐는데 재밌는 사람이었네" 등의 반응을 보이며 폭소했습니다.

(사진=에이치앤드엔터테인먼트, 곽동연 인스타그램)

(SBS 스브스타) 

(SBS연예뉴스 지나윤 에디터)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