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제보] 마켓컬리, 같은 상품인데 고객마다 가격 다르다?

[제보] 마켓컬리, 같은 상품인데 고객마다 가격 다르다?

전연남 기자 yeonnam@sbs.co.kr

작성 2021.03.27 20:25 수정 2021.03.28 02:00 조회수
프린트기사본문프린트하기 글자 크기
<앵커>

요즘은 직접 장을 보러 가기보다는 집 앞까지 바로 배달해주는 온라인 쇼핑몰, 많이 이용하시죠. 그중 하나인 '마켓컬리'에서 같은 물건을 사더라도 소비자마다 다른 가격을 제시한다는 제보가 왔습니다.

무슨 이유인지, 전연남 기자가 취재했습니다.

<기자>

마켓컬리를 통해 자주 물건을 구매하는 A 씨는 자신이 산 물건을 지인에게 추천하던 중 석연치 않은 점을 발견했습니다.

[A 씨 : 제가 산 제품을 캡처를 해서 보내줬어요. 근데 친구가 그 가격이 자기는 아니고, 자기는 그게 지금 할인 중이라고 하는 거예요.]

동시에 같은 물건을 친구와 자신의 계정으로 찾아보니 최대 1,500원이나 값 차이가 났던 겁니다.

[A 씨 : (10개 중에 물건 가격이 다른 게) 한 2개 정도 뜨더라고요. 친구는 20% 할인이 된 다른 금액이 보여지는데. 내가 산 가격들이 정말 다 제대로 된 가격일까?]

A 씨가 마켓컬리 측에 문의하자 최근 물류센터가 두 개로 나눠지면서 각 계정이 등록한 배송지와 가까운 물류센터에서 물품이 나가는데 센터별 출고가가 각각 달라져 개선하는 중이라고 답했습니다.

취재진이 이에 대해 문의하자 마켓컬리 측은 개선 사안이 아닌 내부 정책상 일부 상품에 한해 물류센터 별로 할인가가 다르다고 다른 설명을 합니다.

[마켓컬리 관계자 : (가격이 다른 건) 저희가 정책으로 운영하고 있는 거고요. 본인 주문만 하시는 경우엔 가격이 다른 게 노출이 되지 않거든요. (가격 비교를 하는 게) 좀 특이상황이기는 하잖아요.]

또 다른 소비자 B 씨는 마켓컬리에서 보통 쓰던 배송지를 바꾸자 자신이 확인했던 가격보다 8,000원 비싸게 결제됐습니다.

[B 씨 : (다른 대형마트 쇼핑몰의 경우) 보통은 지점을 선택하게 돼 있어요. 그게 (지점이) 바뀌면 아예 다 (가격도) 새로 고쳐지게끔 충분한 안내를 하고 있거든요.]

사전 안내는 없었습니다.

[마켓컬리 관계자 : 저희가 뭐 문의를 주시는 분들에게는 이런 부분이다 설명을 드리고 있는 걸로 알고 있기는 한데요.]

[정지연/한국소비자총연맹 사무총장 : (가격이 달라질 수 있다는 건) 사전에 소비자가 좀 인지할 수 있도록 충분한 정보 제공이 되었을 때 가능한 것이지 소비자를 혼란스럽게 하는 부분들은 좀 문제가 있어 보입니다.]

마켓컬리 측은 다른 대형마트 온라인 몰에서도 유사한 가격 차이가 있다고 주장했습니다.

하지만 가격 차이 발생 사실과 그 이유에 대해 소비자에게 정확히 안내해야 한다는 지적이 나옵니다.

(영상편집 : 박진훈, VJ : 정민구·박현우)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