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내일 AZ 백신 고령층 접종 시작…문 대통령도 맞는다

내일 AZ 백신 고령층 접종 시작…문 대통령도 맞는다

최호원 기자 bestiger@sbs.co.kr

작성 2021.03.22 10:24 조회수
프린트기사본문프린트하기 글자 크기
<앵커>

내일(23일)부터 요양병원에 있는 만 65세 이상 고령층에 대한 아스트라제네카 백신 접종이 시작됩니다. 문재인 대통령도 내일 아스트라제네카 백신을 맞습니다.

최호원 기자입니다.

<기자>

지난 주말 국립중앙의료원에서는 코로나19 치료병원 의료진과 종사자 593명이 화이자 백신 2차 접종을 받았습니다.

[박솔/대학병원 이비인후과 의사 : 2차 때는 (1차 접종 때 비해) 격렬하게 반응 있을 수 있으니까 힘들면 타이레놀 먹으라고 하셨어요.]

어제까지 백신 1차 접종을 마친 사람은 67만 6천여 명으로 내일부터는 만 65세 이상 고령층에 대한 아스트라제네카 백신 접종도 시작됩니다.

요양병원과 시설의 고령층 입소자와 종사자 등 37만 6천여 명이 우선 접종 대상입니다.

문재인 대통령도 오는 6월 G7 정상회의 참석을 앞두고 내일 아스트라제네카 백신을 맞습니다.

예방접종전문위원회는 오늘 아스트라제네카 백신의 안전성에 대한 논의 결과를 발표합니다.

앞서 유럽의약품안전청과 세계보건기구는 아스트라제네카 백신과 혈관에서 피가 굳는 혈전 증상과는 인과 관계가 없다는 의견을 내놓았습니다.

[정세균/국무총리 : 해외의 평가 결과와 국내 이상반응 사례를 면밀히 검토한 결과 (아스트라제네카 백신의) 안전성에는 문제가 없다는 점을 다시 한번 확인했습니다.]

다만 덴마크에서 아스트라제네카 백신을 맞은 후 혈전증이 나타난 접종자가 추가로 사망하는 등 국내외에서 혈전 생성 보고가 이어지고 있어 각국에서 추가 분석이 이어질 전망입니다.

한편, 다음 달 1일부터는 지역접종센터 46곳에서 만 75세 이상을 대상으로 화이자 백신 접종도 시작됩니다.

접종 대상자들은 본인이나 법정대리인, 또는 보호자가 서명한 접종 동의서를 인근 주민센터 등을 방문하거나 온라인을 통해 제출해야 합니다.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