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50m 높이 광안대교서 바다로 뛰어내린 택시 승객 해경에 구조

50m 높이 광안대교서 바다로 뛰어내린 택시 승객 해경에 구조

유영규 기자 ykyou@sbs.co.kr

작성 2021.03.22 09:16 조회수
프린트기사본문프린트하기 글자 크기
기사 대표 이미지:50m 높이 광안대교서 바다로 뛰어내린 택시 승객 해경에 구조
높이가 50m인 부산 광안대교에서 바다로 뛰어내린 택시 승객이 해경에 무사히 구조됐습니다.

부산해양경찰서에 따르면 지난 20일 오후 3시 17분 부산 광안대교 상판을 지나던 개인택시 뒷좌석에 타고 있던 승객 A 씨가 뒷좌석 문을 열고 바다로 뛰어내렸습니다.

신고를 받고 출동한 해경은 현장에서 A 씨를 구조해 병원으로 옮겼습니다.

광안대교는 부산 수영구 남천동과 해운대 우동을 연결하는 해상 교량입니다.

상판과 하판으로 이뤄진 복층 구조인데 수면에서 높이는 각각 50m와 45m입니다.

해경 관계자는 "A 씨는 현재 생명에는 지장이 없는 상태"라고 설명했습니다.

(사진=연합뉴스)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