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오-안 단일화 협상 재개…진중권 "유권자 등신으로 아나"

오-안 단일화 협상 재개…진중권 "유권자 등신으로 아나"

정명원 기자 cooldude@sbs.co.kr

작성 2021.03.20 15:25 조회수
프린트기사본문프린트하기 글자 크기
기사 대표 이미지:오-안 단일화 협상 재개…진중권 "유권자 등신으로 아나"
어제(19일) 양보경쟁을 벌인 국민의힘 오세훈, 국민의당 안철수 서울시장 후보 측이 단일화 실무 협상을 다시 시작했습니다.

오세훈, 안철수 후보는 어젯밤 직접 만나 단일화한다는 원칙을 재확인했습니다.

단일화 실무협상에서는 여론조사 방법과 시기를 놓고 논의가 이어질 것으로 보입니다.

국민의당 측은 내일 당장 여론조사를 시작해 오는 23일에는 단일후보를 선출해야 한다는 입장이지만, 국민의힘 측은 주말 조사가 가능한 여론조사 기관을 찾기 어렵다며 난색을 보이는 것으로 전해졌습니다.

한편, 진중권 전 동양대 교수는 야권 단일화와 관련해 올린 글에서 "두 후보가 서로 양보를 했다는데 단일화 협상은 제자리"라면서 "이 사람들이 유권자를 등신으로 아는지"라고 비판했습니다.
진중권 전 동양대 교수
(사진=연합뉴스)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