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해리스 전 대사 "북한 협상 유인 위해 제재 완화 안 돼"

해리스 전 대사 "북한 협상 유인 위해 제재 완화 안 돼"

장훈경 기자 rock@sbs.co.kr

작성 2021.03.20 04:12 조회수
프린트기사본문프린트하기 글자 크기
기사 대표 이미지:해리스 전 대사 "북한 협상 유인 위해 제재 완화 안 돼"
해리스 전 대사가 현지시간 19일 미 워싱턴DC 전략국제문제연구소, CSIS 화상 행사에 참석, "대북제재를 완화할 때가 아니다"라며 "협상 유인을 위해 제재완화를 제안하면 안 된다고 본다"고 말했습니다.

해리스 전 대사는 2018년 김정은 북한 국무위원장을 북미정상회담 테이블로 불러온 것이 제재의 힘이었다면서 "한국은 대북제재 완화를 원하지만 나는 한국에 있을 때 이건 미국이 아니라 유엔의 제재라고 상기시켰다"고도 했습니다.

해리스 전 대사는 한미연합훈련에 대해서도 "대단히 중요한 것"이라고 거듭 강조하면서 "준비태세를 관계개선에 대한 기대와 바꿀 수는 없다"고 강조했습니다.

해리스 전 대사는 전시작전통제권 전환에 대해서는 해야 할 일이라면서도 "시점이 아니라 조건에 기초해야 한다"고 말했습니다.

(사진=CSIS 화상 행사 캡처, 연합뉴스)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