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백신 맞은 뒤 2명 사망…"접종과 연관성 확인 예정"

백신 맞은 뒤 2명 사망…"접종과 연관성 확인 예정"

송인호 기자

작성 2021.03.03 17:24 조회수
프린트기사본문프린트하기 글자 크기
<앵커>

코로나19 백신 접종이 시작된 지 오늘(3일)로 엿새째인데, 요양병원에서 백신을 맞고 숨진 사례가 두 건 확인됐습니다. 보건당국은 백신 부작용과 관련이 있는 건지 조사하고 있습니다.

송인호 기자입니다.

<기자>

코로나19 백신을 맞고 사망한 사례는 경기도 고양시와 평택시의 요양병원에서 각각 1명씩 나왔습니다.

고양시의 한 요양병원에서는 50대 환자 A 씨가 어제 오전 병원에서 아스트라제네카 백신을 맞은 뒤 가슴 통증과 메스꺼움, 호흡곤란 증상을 보여 응급치료를 받고 회복했습니다.

하지만 이후 A 씨의 상태가 다시 나빠져 오늘 오전 10시에 숨졌습니다.

평택시에서도 요양병원에 입원 중이던 60대 남성 B 씨가 백신을 맞고 나흘 뒤 사망한 사실이 확인됐습니다.

지난달 27일 오후 아스트라제네카 백신을 맞은 B 씨는 이튿날 밤부터 발열과 전신 근육통 등의 증세를 보였고, 상태가 호전됐다 다시 악화해 오늘 오전 끝내 숨졌습니다.

질병관리청은 두 건의 사망 사례에 대해 피해 조사반을 구성해 백신 접종과의 연관성 여부를 확인할 계획입니다.

[정은경/질병관리청장 : 추가적인 의무기록조사와 시·도 신속대응팀의 검토, 그리고 질병관리청의 예방접종 피해 조사반 검토 등을 통해서 예방 접종과의 연관성을 확인할 계획입니다.]

정은경 청장은 화이자와 아스트라제네카 백신 관련 공식 사망은 아직 없다며, 접종을 기피하지 말고 건강 상태가 좋은 날 접종 받아줄 것을 당부했습니다.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