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국민의힘 김근식 "시민 참여형 단일화 경선 검토"

국민의힘 김근식 "시민 참여형 단일화 경선 검토"

백운 기자 cloud@sbs.co.kr

작성 2021.03.03 11:24 수정 2021.03.03 11:40 조회수
프린트기사본문프린트하기 글자 크기
기사 대표 이미지:국민의힘 김근식 "시민 참여형 단일화 경선 검토"
국민의힘이 국민의당 안철수 대표와의 후보 단일화 방식으로 '시민 참여형 경선'을 검토하고 있다고 김근식 비전전략실장이 밝혔습니다.

김 실장은 오늘(3일) 오전 국민의힘 초선 모임 '명불허전 보수다' 초청 강연에서 "단일화 목적, 방식을 감안해 내부적으로 '언택트 완전 개방형 시민 참여 경선 방식'을 검토하고 있다"고 말했습니다.

참여 의사가 있는 시민 모두에게 투표권을 부여해 후보를 직접 선택하게 하되, 코로나19 상황을 고려해 '언택트 방식'을 활용한다는 계획입니다.

후보들이 경선 결과에 깨끗이 승복하게 하고, 동시에 대규모 선거인단을 끌어모아 야권 단일화를 선거판의 주요 이슈로 부상시키는 것이 목적이라고 김 실장은 설명했습니다.

2010년 경기도지사 단일화 과정에서 국민참여당 유시민 후보와 민주당 김진표 후보의 단일화 사례를 언급하면서 "이 방안이 나쁜 방안이 아니다. 안철수 대표로 단일화되더라도 도움되는 방향이고 야권 전체에 도움된다"고 주장했습니다.

김 실장은 안철수 대표에게 국민의힘의 기호인 '2번'을 요구하는 당내 주장에 대해서는 "안 후보를 깎아내리자는 게 아니라 2번을 달아야만 안 후보의 본선 경쟁력이 높기 때문"이라고 말했습니다.

(사진=연합뉴스)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