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비서 면직 논란' 류호정 "보좌진 처우개선 법안 발의할 것"

'비서 면직 논란' 류호정 "보좌진 처우개선 법안 발의할 것"

강민우 기자 khanporter@sbs.co.kr

작성 2021.03.02 11:42 조회수
프린트기사본문프린트하기 글자 크기
기사 대표 이미지:비서 면직 논란 류호정 "보좌진 처우개선 법안 발의할 것"
'수행비서 면직 논란'에 휩싸였던 류호정 정의당 의원이 보좌진 처우를 개선하는 내용의 법안을 발의하겠다고 밝혔습니다.

류 의원은 오늘(2일) 열린 정의당 의원총회에서 '국회의원 보조직원 임용 및 처우에 관한 법' 발의를 위한 논의를 진행 중이라고 말했습니다.

류 의원은 "수행비서 면직 과정을 면밀하게 점검하며 노동 존중의 정의당 국회의원으로서 부족한 것은 없었는지 끊임없이 되물었다."라며, "결국 입법이 필요한 일"이라고 주장했습니다.

이와 관련해, 류 의원은 근로기준법과 마찬가지로 보좌진에게 '면직 예고제'와 '면직 수당'을 도입하도록 할 예정이라고 설명했습니다.

또, 징계 처분 등에 대해서도 '국가공무원법'을 준용, 징계위원회를 설치해 보좌직원의 방어권을 강화하는 방안도 담겠다고 덧붙였습니다.

류 의원은 최근 국민의힘 보좌직원 노동조합 설립 추진을 언급하면서, "저를 향한 공격의 의도라 할지라도 좋다. 같은 공간에서 일하는 동료로서 힘껏 응원하겠다."라고 말했습니다.

그러면서 "소속 보좌직원들의 정의로운 움직임에 국민의힘 국회의원들이 호응할 차례"라고 밝혔습니다.

법제실 검토를 마친 류 의원의 법안은 당 보좌진협의회와 정책위, 의원총회의 논의를 거쳐 다음 주쯤 발의될 것으로 보입니다.

(사진=연합뉴스)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