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제주 찾은 이낙연 "4·3 완전한 해결에 함께할 것"

제주 찾은 이낙연 "4·3 완전한 해결에 함께할 것"

한세현 기자 vetman@sbs.co.kr

작성 2021.02.28 11:24 조회수
프린트기사본문프린트하기 글자 크기
기사 대표 이미지:제주 찾은 이낙연 "4·3 완전한 해결에 함께할 것"
더불어민주당 이낙연 대표가 오늘(28일) 제주를 찾아 4·3의 완전한 해결에 함께할 것을 약속했습니다.

이 대표는 제주4·3평화공원에서 4·3유족과 간담회를 하고 "제주에 대한 약간의 채무를 겨우 풀게 됐다"라며, 이틀 전 국회를 통과한 제주 4·3사건 진상규명 및 희생자 명예회복에 관한 특별법 개정안에 대한 소회를 밝혔습니다.

이 대표는 "4·3의 완전한 해결을 위한 법적 근거를 갖게 되는 데까지 엄청난 시간이 소요됐지만, 마침내 4·3특별법 전부개정안이 통과되면서 오랜 세월 풀지 못한 하나의 매듭을 드디어 풀 수 있게 됐다"고 강조했습니다.

이 대표는 이어, "4·3특별법 전부 개정안이 4·3의 완전한 해결은 아니다. 완전한 해결을 향한 새로운 시작"이라면서, "역사의 매듭을 완전히 푸는 날까지, 제주가 진정한 화해와 상생의 섬이 될 수 있도록 함께 하겠다"고 덧붙였습니다.

제주4·3평화공원 찾은 이낙연 대표 일행 (사진=연합뉴스)
아울러 오임종 제주4·3희생자유족회장이 국가가 지급할 위자료 전액을 국가폭력 희생자를 위한 기금으로 기부하겠다고 밝힌 것과 관련 이 대표는 찬사를 보냈습니다.

이 대표는 "오 회장을 비롯한 4·3 유족과 단체가 정부와 국민을 향해 놀랍도록 아름다운 사인을 보내주시면서 이후 과정에 대해서도 믿음을 갖게 됐다"고 전했습니다.

이 대표는 유가족 측이 4·3특별법 전부 개정에 따른 청와대 서명식을 요구하자, 문재인 대통령에게 건의하겠다고 약속했습니다.

유족간담회에 앞서 이 대표는 오전 제주4·3평화공원을 찾아 4·3유족과 희생자 위령 제단에 참배했습니다.

이 대표는 방명록에 "진정한 화해와 상생의 미래를 향해 이제 새로운 시작입니다"라고 적었습니다.

앞서 그제 국회를 통과한 제주4·3특별법 전부 개정안은 희생자들에 대한 위자료 지급과 수형 피해자들에 대한 명예 회복, 추가 진상조사 등 세 가지 주요 내용을 담고 있습니다. 

(사진=연합뉴스)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