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임신부 사칭하는 남자, 그의 목적은?"…'궁금한 이야기 Y' 추적

"임신부 사칭하는 남자, 그의 목적은?"…'궁금한 이야기 Y' 추적

SBS 뉴스

작성 2021.02.26 16:30 수정 2021.02.26 16:40 조회수
프린트기사본문프린트하기 글자 크기
기사 대표 이미지:"임신부 사칭하는 남자, 그의 목적은?"…궁금한 이야기 Y 추적
SBS '궁금한 이야기 Y'가 임신부를 사칭하는 수상한 사람에 대해 밝힌다.

26일 방송될 '궁금한 이야기 Y'에서는 한 여자, 혹은 그 남자의 위험한 거짓말이 펼쳐진다.

엄마들이 모인 인터넷 커뮤니티에서 활발하게 활동한다는 닉네임 '솔이곤듀' 솔이 씨(가명)는 육아 소통을 원하는 엄마들에게 자신의 아기 사진을 보여주며, 임신부라는 공통점으로 엄마들과 유대감을 쌓아갔다. 비록 얼굴은 보지 못했지만, 어느새 솔이 씨는 육아 정보뿐만 아니라 여자들끼리만 할 수 있는 은밀한 신체 변화까지 이야기하는 사이가 됐다.

그런 그녀가 언제부턴가, 육아 정보는 뒷전이고 밤낮없이 전화를 걸어대며 다른 엄마들의 일상에 지장을 줄 만큼 통화에 집착했다. 게다가 전화기 속 그녀의 목소리는, 영락없는 남자 목소리다. 그녀의 수상한 연락을 받은 엄마는 한두 명이 아니었다. 솔이 씨는 정말, 임신부 행세를 하며 엄마들에게 접근하는 가짜 엄마인 걸까.

솔이 씨의 수상한 요구는 이뿐만이 아니었다. 솔이 씨는 엄마들에게 임부복부터 속옷까지 무료 나눔을, 그것도 꼭 착용한 제품만을 요구했다. 그 정체를 직접 확인하기 위해 '궁금한 이야기 Y' 제작진이 올린 SNS 게시글에, 얼마 지나지 않아 통화를 요청하더니, 이내 솔이 씨는 레깅스를 나눠달라며 다음 날 만나러 오겠다고 했다. 그런데 약속 시간 직전, 사정이 있어 솔이 씨 대신 물건을 받으러 나왔다는 사촌오빠의 목소리가, 솔이 씨와 똑같았다.

솔이 씨는 대체 왜 임신부 행세를 하며 엄마들에게 접근하는 것인지 그 이유가 공개될 '궁금한 이야기 Y'는 26일 밤 9시 방송된다.

(SBS연예뉴스 강선애 기자)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