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유영민 靑비서실장, 국회 첫 출석…'신현수 파문' 쟁점

유영민 靑비서실장, 국회 첫 출석…'신현수 파문' 쟁점

강청완 기자 blue@sbs.co.kr

작성 2021.02.24 09:29 조회수
프린트기사본문프린트하기 글자 크기
기사 대표 이미지:유영민 靑비서실장, 국회 첫 출석…신현수 파문 쟁점
유영민 대통령 비서실장이 취임 후 처음으로 국회에 출석합니다.

국회 운영위원회는 대통령 비서실, 국가안보실, 국회 사무처, 국가인권위원회 등으로부터 업무보고를 받을 예정입니다.

유 비서실장과 함께 김상조 정책실장, 서훈 국가안보실장도 운영위에 출석해 현안 질의에 답하게 됩니다.

비서실장 업무보고에선 신현수 청와대 민정수석의 사의 파동에 대해 질문이 집중될 것으로 보입니다.

국민의힘은 신 수석의 참석도 요구했지만, 신 수석은 '국정 현안에 대한 신속 대응'을 이유로 불참을 통보했습니다.

청와대 민정수석은 특별한 사정이 있지 않는 한 국회에 출석하지 않는 게 관례로 여겨집니다.

(사진=연합뉴스)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