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날씨] 서울 아침 -4도 '쌀쌀'…내륙 곳곳 건조특보 확대

[날씨] 서울 아침 -4도 '쌀쌀'…내륙 곳곳 건조특보 확대

SBS 뉴스

작성 2021.02.23 17:47 조회수
프린트기사본문프린트하기 글자 크기
공기가 부쩍 차가워졌습니다.

내일(24일) 아침까지는 찬 바람의 기세가 이어지겠는데요.

서울 아침 기온이 영하 4도로 오늘보다 낮겠고 체감온도는 이보다도 더 떨어지겠습니다.

그래도 낮부터는 기온이 또 금세 크게 오르겠습니다.

일교차 유의하시기 바랍니다.

한편 맑은 날씨가 이어지면서 동해안 지방에 이어 이렇게 내륙 곳곳으로도 건조특보가 확대됐습니다.

실효습도가 낮은 데다 바람이 강해서 화재 사고가 잦습니다.

불씨 관리 계속해서 잘해 주셔야겠습니다.

현재 맑은 하늘 드러나 있고요, 바람 불며 전국 공기도 깨끗한데요.

내일도 간간이 구름만 지나겠고요, 미세먼지 걱정은 없겠습니다.

내일 아침 기온은 서울이 영하 4도, 대구가 영하 2도에서 출발하겠고 낮 최고 기온은 서울이 9도, 대구 12도까지 오르겠습니다.

주 후반으로 갈수록 날씨는 더 따뜻해지겠고요, 목요일부터 금요일 사이 충청 이남을 중심으로는 비나 눈이 내리겠습니다.

(양태빈 기상캐스터)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