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선수 확진자 발생, 프로배구 남자부 오늘부터 2주간 중단

선수 확진자 발생, 프로배구 남자부 오늘부터 2주간 중단

김도식 기자 doskim@sbs.co.kr

작성 2021.02.23 10:16 조회수
프린트기사본문프린트하기 글자 크기
기사 대표 이미지:선수 확진자 발생, 프로배구 남자부 오늘부터 2주간 중단
▲ 위 사진은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습니다.

남자 프로배구 경기가 선수 확진자가 발생함에 따라 오늘(23일)부터 2주간 중단됩니다.

한국배구연맹은 KB손해보험의 센터 박진우가 코로나19 판정을 받음에 따라 2주간 경기 중단 결정을 내렸다고 밝혔습니다.

이에 따라 오늘 오후 7시 충남 천안 유관순체육관에서 열릴 예정이던 현대캐피탈과 한국전력의 경기부터 열리지 않게 됐습니다.

배구연맹은 추가 확진자가 없다면 다음달 9일 남자부 경기를 재개하기로 했습니다.

박진우 선수는 어제 오전 고열 증세를 느낀 뒤 코로나19 검사에서 확진 판정을 받았습니다.

이에 따라 KB손해보험 선수단과 그제 경기를 벌인 OK금융그룹 선수단, 그리고 이 경기에 참석한 모든 관계자가 오늘 중 코로나19 검사를 받을 예정입니다.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