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세븐틴 민규, 학폭 의혹 부인 "명백한 허위 사실"

세븐틴 민규, 학폭 의혹 부인 "명백한 허위 사실"

SBS 뉴스

작성 2021.02.22 15:39 조회수
프린트기사본문프린트하기 글자 크기
기사 대표 이미지:세븐틴 민규, 학폭 의혹 부인 "명백한 허위 사실"
그룹 세븐틴 민규 측이 '학폭'(학교폭력) 의혹을 부인했다.

소속사 플레디스 관계자는 "본인에게 확인한 결과, 해당 주장은 사실무근이고 명백한 허위사실"이라고 부인했다.

그러면서 "도대체 누가, 어떠한 의도로 이런 주장을 하고 있는 것인지 이해가 되지 않는다"고 황당해했다.

22일 오전 한 온라인 커뮤니티에는 한 누리꾼이 '일진 출신 남자 아이돌 세XX 멤버 김X규를 폭로합니다'라고 '학폭'을 폭로하는 글이 게재됐다.

글쓴이는 가수 A씨의 중학교 동창이라고 자신을 소개하며 A씨 무리로부터 언어폭력과 폭행을 당했다고 주장했다. 이후 해당 글은 삭제됐으나 SNS를 통해 확산됐다.

'학폭' 가해자의 정체를 두고 세븐틴 민규가 아니냐는 추측이 잇따랐다. 이에 소속사는 해당 주장을 적극 부인하며 학폭과 선긋기에 나섰다. 

(SBS연예뉴스 김지혜 기자)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