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유튜버 유정호, 극단적 선택 시도…아내 "응급실서 회복 중"

유튜버 유정호, 극단적 선택 시도…아내 "응급실서 회복 중"

SBS 뉴스

작성 2021.02.22 13:11 수정 2021.02.22 13:27 조회수
프린트기사본문프린트하기 글자 크기
유정호
유튜버 유정호가 극단적 선택을 시도해 응급실에서 회복 중인 것으로 알려졌다.

유정호는 22일 새벽 자신의 SNS에 '더는 힘들다' 등의 내용이 담긴 유튜브 영상 링크를 첨부했다. 이후 해당 영상은 '유튜브 커뮤니티 가이드를 위반하여 삭제된 영상'이라는 안내 문구와 함께 삭제됐다.

그러자 그는 지인에게 미안함과 고마운 마음을 담은 글을 남겼다. 이어 딸의 이름을 언급하며 "널 너무 사랑해. 아빠가 못나서 미안해"라는 메시지를 올렸다.

해당 글을 본 구독자들은 유정호의 상태를 우려해 경찰 등에 신고한 것으로 알려졌다. 그는 평소 공황장애와 불안장애 등을 앓고 있다고 고백한 바 있다. 게다가 최근 유정호는 병세가 더욱 악화돼 병원 입원 및 약물 치료를 받기도 한 것으로 알려졌다.

약 40분 후, 유정호 아내 양재은은 SNS에 글을 올려 "다행히 구급대원 분들과 경찰관 분들의 도움으로 (유정호를) 발견했다"면서 응급실에서 회복 중인 상황을 알렸다. 이어 "나도 정신이 없어 남편이 깨어나면 경과를 말씀드리겠다"고 전했다.

유정호는 100만 구독자를 보유한 인기 유튜버다. 사기꾼, 층간 소음 등에 보복하는 영상으로 인기를 끌었다.

※ 우울감 때문에 전문가의 도움이 필요하거나, 위의 기사를 본 뒤 우울감이나 정신적 고통을 느끼셨다면 자살 예방 핫라인 1577-0199, 희망의 전화 129, 생명의 전화 1588-9191에 전화해 24시간 상담받을 수 있습니다.

(SBS연예뉴스 김지혜 기자) 

많이 본 뉴스